빌리 아일리시, 오늘 두 번째 내한 공연…고척돔 '떼창' 채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빌리 아일리시 / 사진제공=유니버설뮤직 ⓒ 뉴스1
빌리 아일리시 / 사진제공=유니버설뮤직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팝스타 빌리 아일리시(21)가 두 번째 내한 공연을 연다.

15일 오후 8시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고척스카이돔에서는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6 빌리 아일리시'가 개최된다.

이번 '현대카드 슈퍼콘서트'는 지난 2020년 1월 열린 '퀸' 공연 후, 약 2년7개월 만에 열리는 무대. 특히 빌리 아일리시가 2018년 8월15일 내한 이후로 정확히 4년 만에 가지는 내한 콘서트이기에 의미가 크다.

앞서 빌리 아일리시는 2018년 8월15일 아시아 독덤 단독 내한 공연을 펼친 바 있다. 이번 내한 공연 역시 지난 공연과 마찬가지로 광복절에 열린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이번 내한 콘서트는 빌리 아일리시가 지난해 5월 발표한 정규 2집 '해피어 댄 에버'(Happier Than Ever) 월드 투어의 일환이다. 빌리 아일리시는 이번 공연에서 '해피어 댄 에버' 수록곡을 비롯해, 자신의 다채로운 히트곡들을 국내 팬들 앞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빌리 아일리시 측은 이번 콘서트 티켓 판매 수익의 일부를 환경단체 리버브(REVERB)에 기부하겠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공연의 티켓 한 장 당 1달러가 기부되는 형식이다. 기부금은 배출된 온실가스를 줄이는 등 환경오염으로 인한 기후변화를 해결하는데 사용하겠다는 계획이다.

현대카드 측에 따르면 티켓은 판매 시작 20분 만에 전석 매진돼 세계적인 팝스타의 인기를 실감하게 만들었다.

한편 빌리 아일리시는 지난 2019년 데뷔 앨범 '웬 위 올 폴 어슬립, 웨어 두 위 고?'(WHEN WE ALL FALL ASLEEP, WHERE DO WE GO?)로 2020년 열린 제62회 그래미어워드에서 그래미 역사상 최연소 아티스트로서 '최우수 신인상'을 수상했다. 또한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 '올해의 앨범' 등 총 5관왕을 차지해 전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이어 2021년 그래미에서는 2관왕을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5:30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5:30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5:30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5:30 10/05
  • 금 : 1730.50상승 28.515:30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