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천둥·번개 동반한 비소식… "출근길 우산 챙기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6일에는 전국이 비 영향권에 들고 전국이 대체로 흐릴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뉴스1
연휴가 끝난 16일 전국이 비 영향권에 들고 경기 동부와 충청권에는 최대 15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부 지방과 전북, 경북권은 정체전선의 영향에서 벗어나면서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대체로 흐릴 것으로 예상된다.

정체 전선의 영향으로 전날부터 내리던 비는 이날 오전 6시까지 수도권과 강원 영서에, 정오까지 강원 영동과 충청권·경북 북부에, 오후 6시까지 전북·경북권에 영향을 미치다가 그치겠다.

강원 영동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이날 정오부터 다음날 오후 6시 사이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남쪽에서 유입되는 덥고 습한 공기와 북서쪽에서 유입되는 찬 공기가 만나면서 남북으로 폭이 좁고 동서로 길게 형성된 비구름대가 유입되면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폭염특보가 발효된 일부 중부지방과 남부지방, 제주도에는 최고체감온도가 33~35도 내외로 오르는 곳이 많아 매우 무덥다. 밤사이 열대야(밤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8도로 전날과 비슷하지만 낮최고기온은 28~32도로 전날보다 2~3도 낮겠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4도 ▲춘천 24도 ▲강릉 25도 ▲대전 25도 ▲대구 27도 ▲전주 26도 ▲광주 25도 ▲부산 27도 ▲제주 29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8도 ▲춘천 31도 ▲강릉 31도 ▲대전 31도 ▲대구 32도 ▲전주 30도 ▲광주 29도 ▲부산 29도 ▲제주 33도로 예상된다.

경기 서해안과 강원산지, 경북북동산지에는 순간풍속 시속 70㎞ 이상으로 강하게 불고 그 밖의 지역에도 시속 55㎞내외의 강풍 부는 곳이 있다.

해상에서는 서해상과 동해먼바다, 제주도해상, 남해 먼바다를 중심으로 바람이 시속 30~45㎞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3m로 높게 오를 전망이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