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모노 왜 입어?"…거리서 공안에 체포된 中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에서 '섬머 타임 렌더' 주인공을 코스프레한 채 한 여성이 길거리를 걷다 체포된 사연이 주목을 받고 있다. 사진은 해당 여성이 올린 자신의 모습. /사진=CNN 웹사이트 캡처
중국의 한 애니메이션 팬이 기모노를 입고 길거리를 걷다 공안에 체포됐다.

지난 15일(현지시각) 미국 CNN에 따르면 애니메이션 팬인 A씨는 지난 10일 기모노를 입고 저녁 일본 술집과 식당들이 즐비한 장쑤성 쑤저우 거리에서 간식을 먹기 위해 줄을 서 기다리던 중 경찰에 체포됐다.

A씨가 중국 온라인 커뮤니티에 경찰에게 체포되는 과정을 상세히 설명해 올린 게시물에 따르면 중국 경찰은 "중국옷을 입었다면 아무 말도 안 한다"며 "그런데 당신은 기모노를 입고 있다. 중국인이 맞느냐"고 소리쳤다. A씨는 당시 일본 만화 '섬머 타임 렌더' 주인공을 코스프레했다.

경찰은 "왜 고함을 지르느냐"고 묻는 A씨에게 "말다툼하고 문제를 일으킨 혐의"라고 말했다. 해당 혐의는 중국에서 반체제 인사와 언론인, 인권변호사 등을 체포할 때 주로 쓰이는 혐의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서에서 약 5시간 동안 심문받고 기모노를 압수당했다"며 "내가 겪은 일을 인터넷에 유포하지 말라고 경고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경찰은 내가 한 일이 잘못이라고 한다. 나는 무력감을 느낀다. 일본 문화, 유럽 문화를 좋아하는 만큼 중국 전통문화도 좋아한다. 나는 다문화주의를 좋아한다. 애니메이션을 보는 것이 잘못인가"라며 "나는 원하는 것을 입거나 말할 자유도 없다"고 덧붙였다.

이를 두고 대다수 누리꾼은 "나는 당신이 기모노 입는 것에 상관없다. 안전하길 바란다" "문화적 마녀사냥" "경찰에 모든 일식집을 폐쇄할 것을 제안한다. 그렇지 않으면 문제를 일으키겠다" 등 경찰을 비판했다.

해당 게시물은 지난 15일 검열되기 전 9000만건 이상 조회 수를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5:32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5:32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5:32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5:32 09/30
  • 금 : 1668.60하락 1.415:32 09/30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