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 아빠만 셋' 중학생때 첫 출산… 역대급 '중딩엄빠'에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학생 때 첫 아이를 낳아 사남매를 기르고 있는 중딩엄마의 사연이 전해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사진=MBN 고딩엄빠2 갈무리
중학생 때 아이를 낳아온 '중딩엄빠'의 사연이 소개돼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지난 16일 MBN 예능 '고딩엄빠 2'에는 중학생 때 처음 임신한 강효민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중학교 2학년 시절 친한 언니의 소개로 남자친구와 교제하게 된 그는 남자친구의 잦은 외도로 헤어졌다. 이후 임신 사실을 알게 돼 16세에 첫 아이를 출산했다.

그러다 육아에 지쳐 우발적으로 집을 나오고 이후 두 번째 남자친구를 만났지만 의처증 증세를 보여 헤어졌다. 강효민은 막달까지 둘째 임신 사실을 알아차리지 못했고 결국 집 화장실에서 둘째를 낳았다. 당시 상황에 대해 "임신이 아니고 생리불순이 온 줄 알았다"며 "예상하지 못하고 있다가 화장실에서 갑작스레 출산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듣던 박미선은 "진짜 역대급이다. 믿기 힘들다"고 혀를 내둘렀다. 하하 역시 심각한 표정으로 "이건 감당 못 하겠다"며 말을 잇지 못했다.

이후 강효민은 세 번째 남자친구를 만나 혼인신고를 했고 그가 현재의 남편이다. 올해 24세인 강효민은 10세 아들(첫 남자친구), 5세 아들(두 번째 남자친구)과 함께 현재 남편과 사이에서 낳은 두 딸을 키우고 있다.

강효민의 어머니는 "저도 스무 살에 임신해 아이를 낳았다"며 "(딸이) 저와 같은 처지라 이해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어머니 역시 강효민이 첫 임신을 했을 당시 함께 아이를 가져 강효민의 장남은 같은 나이의 삼촌이 생겼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93.16하락 26.1618:03 12/06
  • 코스닥 : 719.44하락 13.8818:03 12/06
  • 원달러 : 1318.80상승 26.218:03 12/06
  • 두바이유 : 80.81하락 0.1718:03 12/06
  • 금 : 1781.30하락 28.318:03 12/06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주호영 "민주당, 이재명 방탄 위해 당력 쏟았다"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눈 쌓인 출근길 '조심조심'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