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광주시장 "전남대병원 새병원 건립 적극 협조"

새병원 도시관리계획 변경 절차 등 행·재정적 지원키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기정 광주광역시장과 안영근 전남대병원장이 16일 병원 행정동 2층 접견실에서 새병원 건립을 논의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전남대병원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전남대학교병원의 새병원 건립 사업을 위한 용도지역 변경 행정 절차가 연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17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강 시장은 전날 병원 행정동 2층 접견실에서 안영근 병원장, 윤경철 기획조정실장, 주성필 대외협력실장 등 병원 관계자와 함께 새병원 건립을 논의했다.

안 병원장은 "국립대병원 중 가장 노후화한 건물로 시도민들의 불편은 해가 갈수록 가중되고 있다"며 "수도권과의 의료격차를 줄이기 위해 '미래형 뉴 스마트병원 신축 사업'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어 "도시관리계획 변경 등 광주시에서 적극적인 협조가 이뤄진다면 예비타당성 대상사업 선정은 물론 통과되기까지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협조를 요청했다.

강 시장은 "시민들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 예방과 치료의 공공병원인 전남대병원의 새병원 건립사업은 더 이상 늦춰서는 안된다"며 "새병원 건립이 신속하고 조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용도지역 변경 등 도시관리계획 변경 절차를 비롯한 모든 행정적·재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미래형 뉴 스마트병원 신축은 전남대병원과 전남대 학동캠퍼스 부지에 총사업비 1조2000억원을 들여 연면적 약 27만㎡, 1300병상 규모의 병원을 신축하는 사업으로 최상의 환자맞춤형 통합진료, 최첨단 헬스케어 융복합의료연구, 세계적 의료리더 양성을 목표로 추진한다.

전남대병원은 지난 6월 기획재정부에 예비타당성조사 요구서를 제출했으며 이달 중 예타 대상사업에 선정되면 2023년까지 예타 조사를 통과한 후 2024년부터 본격적인 신축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4.49하락 13.3709:46 11/28
  • 코스닥 : 726.83하락 6.7309:46 11/28
  • 원달러 : 1334.90상승 11.209:46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09:46 11/28
  • 금 : 1754.00상승 8.409:46 11/28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