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美 원유 재고 감소에 4거래일 만에 반등… WTI 1.8%↑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국제유가는 미국 원유 재고가 감소했다는 소식에 4거래일 만에 반등했다.

17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9월물 미국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대비 1.58달러(1.8%) 오른 배럴당 88.11달러에 마감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10월물 브렌트유는 1.31달러(1.4%) 뛴 배럴당 93.65달러로 집계됐다.

이날 원유 재고 감소 소식이 유가 상승을 부추기는 요인이 됐다.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은 지난 12일로 끝난 주간 원유 재고가 전주 대비 710만 배럴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S&P글로벌커머디티인사이트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170만 배럴 감소를 웃도는 감소 폭이다.

주간 휘발유 재고는 464만2000 배럴 감소한 2억1567만4000 배럴, 정제유 재고는 76만6000 배럴 증가한 1억1225만6000 배럴을 기록했다. 다만 이란의 핵 합의 진전에 대한 관망세는 유가 상승 폭을 제한했다.

이란 핵 합의와 관련해서는 참가국들이 유럽연합(EU)의 중재안에 대한 이란의 답변서를 검토하고 있다. 이란은 핵 합의(JCPOA·포괄적 공동행동계획) 복원 회담이 진행되는 동안 몇 차례 서방과 죄수 맞교환을 제안해왔다.

국영 IRNA 통신에 따르면 나세르 칸아니 외무부 대변인은 "우리는 미국과 죄수를 교환할 준비가 돼 있다"며 "미국은 조건 없이 미국에 구금된 이란 국민을 석방해야 한다"고 말했다. 로비 프레이저 슈나이더일렉트릭 글로벌 리서치 담당자는 "이번 주 시장의 가장 큰 문제는 미국과 이란이 수개월 간의 협상 끝에 이란과 새로운 핵 합의에 도달할 수 있는지 여부다"라고 말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40하락 16.4115:19 12/08
  • 코스닥 : 714.95하락 3.1915:19 12/08
  • 원달러 : 1319.00하락 2.715:19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5:19 12/08
  • 금 : 1798.00상승 15.615:19 12/08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