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과기부, 민·관·학 협력 통한 'AI 생태계' 확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가 인공지능(AI) 분야 민관학 협력을 추진한다. 사진은 서울 LG트윈타워. /사진=LG 제공
LG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부)와 함께 민관학 협력을 통한 인공지능(AI) 생태계 확장에 나선다.

LG는 과기부가 주최하는 '2022 인공지능대학원 심포지엄'에 민간기업 최초로 후원사로 참여했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심포지엄은 인공지능 글로벌 인재 육성을 목표로 하는 인공지능대학원들의 성과를 공유하고 민관학 교류와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행사로 이날과 오는 19일 양일 동안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에는 전국 16개 인공지능대학원의 교수진과 학생, LG 주요 계열사 8곳을 비롯한 국내 주요 대기업, AI 분야 유망 스타트업 채용 담당자 및 실무 연구진이 참여한다.

행사의 시작을 알리는 기조 강연은 세계 10대 AI 석학인 이홍락 LG AI연구원 최고 AI 과학자(CSAI)가 맡았다.

CSAI는 "위험한 일을 대신할 수 있는 로봇이나 가상 환경에서 인간의 업무를 돕는 비서 역할 등 다양한 환경에서도 일반화된 성능을 보이는 AI 에이전트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에는 이지형 성균관대 AI대학원장을 좌장으로 ▲최재식 KAIST 교수 ▲송길태 부산대 교수 ▲민옥기 ETRI 본부장 ▲김세훈 카카오브레인 그룹장 등이 참여해 '글로벌 AI 리더가 되기 위한 전략 방안'에 대해 패널 토론을 진행한다.

이어 인공지능대학원과 기업 간 산학협력 우수 사례로 선정된 기업들을 대표해 ▲김승환 LG AI연구원 비전랩장 ▲하정우 네이버 AI Lab 소장 ▲최준기 KT 본부장 등이 사례 발표를 진행한다.

LG AI연구원을 비롯해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이노텍, LG에너지솔루션, LG생활건강, LG유플러스, LG CNS 등 주요 계열사 8곳은 LG 통합 부스에서 각 사의 최신 AI 기술 시연과 AI 우수 인재 유치를 위한 활동을 적극 전개하기도 한다.

이날 저녁에는 AI 분야의 민관학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산학협력 확대를 논의하기 위해 정부, 전문 기관, 학계, 기업의 주요 인사 120여명이 모이는 네트워킹 행사 '타운홀 미팅'도 진행된다.

이번 타운홀 미팅에는 배경훈 LG AI연구원장을 비롯해 서정연 LG AI연구원 인재육성위원장, 권도혁 LG생활건강 CDO, 황규별 LG유플러스 CDO, 전혜정 LG전자 인공지능연구소 연구위원, 윤정석 LG에너지솔루션 상무, 김민규 LG이노텍 기반기술연구소장, 이주열 LG CNS 상무, 이석우 LG디스플레이 담당 등 LG그룹의 AI·DX 담당 임원 13명이 참석해 AI 인재 양성과 기술 연구에 관해 논의할 계획이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