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발달장애인 가족과 만난다… "이들을 돕는 게 국정 철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18일 오후 발달장애인과 이들을 도와주는 사람들을 만날 예정이다. 사진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로 출근하면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윤 대통령.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결집된 목소리를 내기 어려운 분들을 국가가 적극적으로 찾아서 공정한 기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우리 정부의 국정 철학"이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18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오늘 오후 발달장애인과 부모들, 그리고 (그들을) 도와주는 분들을 찾아뵙고 국가 정책에 반영할 부분이 없는지 살필 예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제 사무실과 대통령실 청사 1층 로비에 발달 장애인의 예술품이 전시돼 있다"며 "예술 분야에서 탁월한 성취를 낸 분도 계시지만 전반적으로 (이분들이) 사회 활동에 대단히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덧붙였다.

전날 있었던 '취임 100일 기념 기자회견'과 관련해선 "회견의 취지는 국민 말씀을 세밀하게 챙기고 받들겠단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회견에서 지역이슈 질문이나 성과 등이 빠져 아쉽다는 지적이 있는데 앞으로 지역이슈를 발굴하거나 이와 관련한 단기적인 성과나 목표가 있나'라는 질문에 "지역균형 발전의 문제는 기회의 공정 문제라고 누누이 말씀드렸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어제는 복지와 지역균형 이런 분야를 망라한 발표가 아니었다"며 "정부가 바뀌며 어떤 부분이 중점적으로 변했는지에 중점을 뒀다"고 부연했다.

윤 대통령은 "어제 (말한) 지역 문제는 항공우주산업의 전략적 발전을 위해 대전, 경남, 전남에 미국 항공우주국(나사·NASA)을 모델로 한 계획을 추진하겠다고 말씀드린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대한민국 어디에 살든 공정한 기회를 누려야 한다는 면에서 지역의 재정자립도를 확대하고 교통 인프라 등 공정한 접근권 보장을 기본으로 균형발전계획을 이미 말한 바 있으니 앞으로 지켜봐 달라"고 강조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7.76하락 3.1714:09 09/30
  • 코스닥 : 672.63하락 2.4414:09 09/30
  • 원달러 : 1433.50하락 5.414:09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4:09 09/30
  • 금 : 1668.60하락 1.414:09 09/30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