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수도권 폭우 때 김대기·이상민 만찬' 공세…이상민 "기억 없다"

"8월8일 아수라장에 비서실장과 홍보수석 기자들과 만찬"
"이상민, 군산 섬 축제 가 저녁까지 먹어…막걸리가 들어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2.8.18/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2.8.18/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한재준 기자 = 18일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행정안전부·경찰청 업무보고에서 수도권 폭우 당시 대통령실의 부실 대응을 놓고 야당이 공세를 퍼부었다.

문진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날 행안위 전체회의에서 이상민 행안부 장관을 향해 "이달 8일 오후 4시에 (폭우로) 아수라장이 됐다. 이런 상황인데 (대통령실 김대기) 비서실장과 홍보수석 몇분이 기자들과 만찬을 하고 술자리를 가졌다"며 "이게 사실이라면 대단히 부적절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런 상황에서 집행부에서는 이런 행동을 하지 않는다"며 "이런 것들이 결국 재난을 대하는 태도가 너무 안일하다는 것"이라고 했다.

김교흥 민주당 의원도 수도권 폭우 당시 이 장관이 지역 행사에 참석했다는 점을 지적했다.

김 의원은 "8월8일 오후 4시에 (장관이) 군산을 갔다. 섬 축제. 그 축제를 장관이 꼭 가야 하나"라며 "폭우가 내리고 본인이 (대응) 지시까지 해놓고 차관이 가도 되는 행사 아니냐"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이 장관) 본인이 폭우 예상 지시를 내려놓고 본인은 (오후) 4시에 군산에 갔다. 행사가 끝났으면 바로 세종시 상황실로 가면 되는데 호텔에서 저녁까지 먹었다"며 "약주를 안 했다고 했는데 막걸리가 들어갔다"고 추궁했다.

야당의 공세에 이 장관은 "가정적인 사실에 답변을 드리기 어렵다"며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이 장관은 자신이 수도권 폭우 당시 만찬을 하며 술을 마셨다는 지적에도 "마시지 않았다"며 "기억이 없다"고 해명했다.



 

  • 0%
  • 0%
  • 코스피 : 2220.94하락 69.0618:03 09/26
  • 코스닥 : 692.37하락 36.9918:03 09/26
  • 원달러 : 1431.30상승 2218:03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6
  • 금 : 1633.40하락 22.218:03 09/26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이창양 "글로벌 에너지 위기...대용량 사용자 중심 요금 조정 불가피"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실외 마스크 전면 해제…'쓰거나 벗거나'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