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8강 진출 김상식 감독 "끝까지 인내했기에 이길 수 있었다"

전북, ACL 16강서 대구에 2-1 승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상식 전북 현대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김상식 전북 현대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김상식 전북 현대 감독이 경기 종료 직전 결승골로 승리한 뒤 "끝까지 인내했기에 이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북은 18일 일본 우라와 고마바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구와의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16강전에서 연장 포함 120분 접전을 펼친 끝에 2-1로 이겼다. 연장 후반 16분 김진규가 결승골을 넣었다.

2016년 우승 이후 6년 만에 정상 탈환을 노리는 전북은 고비를 넘고 목표를 향해 전진했다. 반면 대구는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ACL 8강 진출을 노렸지만 막판 집중력 부족으로 고개를 숙였다.

김상식 전북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120분 혈투 속에 승리를 거둔 선수들에게 정말 고맙다는 말과 축하한다는 말을 함께 전해주고 싶다. 끝까지 흥분하지 않고 인내하며 상대의 골문을 두드렸기에 마지막에 승리를 따낼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전북은 승리를 하긴 했지만, 120분 내내 경기를 주도하고도 '선 수비 후 역습' 전략을 택한 대구를 공략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오히려 대구의 빠른 역습에 더 많은 위기를 내주기도 했다. 종료 직전 터진 골이 위기의 전북을 살린 셈이었다.

김상식 감독은 "대구가 수비적으로 내려서는 바람에 공간이 많이 나오지 않아 어려움을 겪었다"면서 "단판 승부이기에 최대한 역습을 허용하지 않기 위해 수비적인 부분도 강조했다 그 부분에서는 선수들이 잘해줬다. 끝까지 인내했기에 마지막 결승골로 승리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전북 송민규(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전북 송민규(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이날 후반 1분 선제골을 넣은 송민규는 리그 2경기에 이어 이날도 골을 기록, 3경기 연속골로 완전히 살아난 모습을 보였다.

김상식 감독은 "연습을 많이 할 시간이 없는 상황에서 스트라이커로 나오고 있다. 사이드에서 잘 해주었던 모습을 중앙에서도 잘 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기에 기용하게 됐다"면서 "(송민규가) 그동안 골이 들어가지 않아 개인적으로 마음고생을 했을 텐데 앞으로 사이드나 포워드 가리지 않고 잘 해낼 수 있을 것"이라는 견해를 피력했다.

전북의 8강 상대는 20일 추첨을 통해 결정된다.

김상식 감독은 "어느 상대와 만나더라도 오늘과 같은 의지를 갖고 경기에 나선다면 좋은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다. 작년에는 8강에서 멈췄는데 올해는 보다 높은 곳에 올라갈 수 있도록 노력을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대구를 이끈 최원권 감독대행은 가마 감독이 팀을 떠난 뒤 ACL 16강전을 통해 사령탑 데뷔전을 치렀다. 결과는 석패였다.

최원권 감독대행은 "이기기 위해 경기를 뛰었고 이길 수 있다는 마음으로 경기에 모든 선수들이 임해줬다. 사실 이길수도 있던 경기였다"면서 "스쿼드도 얇고 부상을 갖고 있는 상태에서 120분을 뛰어준 우리 선수들에게 고맙게 생각한다. 이기지 못했지만 다시 일어설 수 있는 힘을 얻었다"고 희망을 노래했다.

마지막으로 최원권 감독 대행은 "우리 선수들에게 큰 칭찬과 격려를 해 주고 싶다. 내가 능력이 부족해 우리 선수들에게 사과를 해야할 것 같다"며 고개 숙였다.

최원권 대구 감독대행(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최원권 대구 감독대행(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