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폭우 만찬' 논란에… 한덕수 "대응 시간·내용 적절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8일 발생한 수도권 폭우 피해 당시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전북 군산 일정 중 만찬을 가져 논란인 가운데 한덕수 국무총리가 19일 대응 시간과 내용이 전체적으로 적절했다고 전했다. 사진은 지난 18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발언하는 한 총리. /사진=뉴스1
한덕수 국무총리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의 '폭우 만찬' 논란과 관련해 "전체적으로 대응하는 시간이나 내용이 적절했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19일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과의 인터뷰에서 '이 장관이 전북 군산에서 일정이 있었던 것까지는 좋은데 밤 10시에 대통령한테 최초 보고했다는 답변이 있었다'는 진행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이 장관이 분명히 세종 상황실에 있었고 물론 저하고도 연락했다"며 "제가 서울에 있는 상황실에 가서 전체적인 상황을 점검했다"고 설명했다.

한 총리는 당시 대통령에게 보고한 시간이 "밤 9시"라며 "대통령께서 저한테 '이 장관과 먼저 대책을 세우고 점검해야 하기 때문에 그쪽 상황을 파악해 본 다음 총리가 서울 상황실에 나가 장악하는 게 좋지 않겠냐'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이에 진행자가 '이 장관이 최초 보고한 시간은 밤 10시로 한 총리가 대통령에 보고한 시간보다 1시간 늦다'고 지적하자 한 총리는 "정확한 시간은 기억 못하지만 이 장관이 처음부터 계속 그 문제에 대해 대통령과 통화하고 지시받아 대응한 것"이라고 거듭 답했다.

다만 한 총리는' 당시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이 만찬 자리에서 술을 마셨다'는 지적에 대해선 "모른다"고 답했다.

한 총리는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운용 문제로 대중국 관계가 껄끄러워진다'는 지적과 관련해선 "북한의 핵 때문에 미국과 한국이 이런 무기체제를 갖추는 것으로 북한 이외의 특정 국가를 겨냥할 의사가 없음을 잘 설득해야 한다"며 "그것이 외교의 진수"라고 말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23:59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23:59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23:59 09/29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23:59 09/29
  • 금 : 1668.60하락 1.423:59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