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무상 점검·수리… 대상 모델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드럼세탁기 유리문 파손 사고에 대해 사과하고 무상 점검과 수리를 실시하기로 했다. /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최근 잇달아 발생한 드럼세탁기 일부 모델의 도어 강화유리 파손 사고와 관련해 무상 점검과 수리를 약속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18일 홈페이지에 '삼성전자 드럼세탁기 무상 점검 및 수리 안내' 공지를 게재했다.

삼성전자는 이 글에서 "최근 드럼세탁기 일부 모델의 도어 강화유리가 접착 불량 등으로 이탈하는 사례가 발생했다"며 "고객들께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소비자원, 국가기술표준원과 협의 진행 후 해당 모델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사전 점검을 실시하고 무상 도어 교환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라며 "이번 사안이 발생한 데 대해 거듭 사과드린다"고 강조했다.

서비스 대상 제품은 2021년 9월부터 올해 5월까지 생산된 WF24A95**(WF24A9500KV 제외), WF24B96**, WF25B96** 등이다. 모델명은 제품 전면에 부착된 에너지 소비효율 등급 라벨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20.80보합 0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