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영우' 화려한 유종의 미…17.5% 시청률로 막 내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6월 29일 첫 방영을 시작한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종영했다. /사진=넷플릭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지난 18일 17.5%의 시청률로 막을 내리며 화려한 유종의 미를 장식했다.

총 16부작을 끝으로 막을 내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시청률과 화제성 측면에서 1위를 기록하며 '우영우 신드롬'을 일으켰다.

지난 6월29일 ENA채널을 통해 처음 방영된 '우영우'는 0.95%(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로 시작했다. 최종회에서는 1회 대비 약 18배인 17.53%라는 자체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21.86%로 집계됐다.

KT그룹 미디어 계열사 스카이TV의 ENA채널은 '수목 1위 채널'로 급부상했다. '우영우'는 KT그룹의 투자로 제작됐으며 KT스튜디오지니, 에이스토리, 낭만크루가 공동 제작했다. ENA채널을 통해 유통됐다.

KT는 '우영우' 흥행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콘텐츠 사업에 대한 투자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