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월성원전 폐쇄' 관련 대통령기록관 압수수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검찰이 시민단체가 고발한 월성원전 의혹과 관련해 대통령기록관을 압수수색 중이다. 사진은 세종시 어진동에 위치한 대통령기록관으로 기사와는 무관함. /사진=뉴시스
검찰이 월성원전 가동중단 고발과 관련해 대통령기록관을 압수수색 중이다.

19일 대전지검은 이날 세종시 어진동 대통령기록관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2월 탈원전을 반대하는 일부 시민단체들은 "월성 원전 조기 폐쇄 의결 관련 불법 행위 여부를 수사해 달라"며 문재인 전 대통령 정부 당시 청와대 관계자 15명을 고발했다.


 

  • 0%
  • 0%
  • 코스피 : 2480.01상승 7.4813:17 12/01
  • 코스닥 : 739.93상승 10.3913:17 12/01
  • 원달러 : 1305.60하락 13.213:17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3:17 12/01
  • 금 : 1759.90하락 3.813:17 12/01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 [머니S포토] 개폐시연 바라보는 원희룡 장관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