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경찰 중립성 보장…순경 출신에 공정한 기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19일 충북 충주 중앙경찰학교에서 개최된 신임경찰 제310기 졸업식에 참석해 경찰 제도 운영과 관련해 경찰의 중립성을 보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중앙경찰학교 대운동장에서 축사하고 있는 윤 대통령.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신임경찰 졸업식에 참석해 "헌법과 법률이 정한 바에 따라 경찰제도를 운영해나갈 것이며 경찰의 중립성을 보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19일 오전 충북 충주 중앙경찰학교에서 개최된 신임경찰 제310기 졸업식에서 이같이 전했다. 그는 "우리 경찰의 권한은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크게 확대돼 있다"며 "이제는 그 책임에 걸맞은 제도와 시스템을 갖춰 국민에게 신뢰받는 경찰로 거듭나야 한다"고 전했다.

이날 윤 대통령은 "낡은 관행과 과감하게 결별해 투명하고 민주적인 절차에 따른 조직관리 체계를 갖춰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우리 경찰관들이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막중한 책임과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경찰의 처우 개선도 최대한 노력하겠다"며 "경찰의 기본급을 공안직 수준으로 상향하고 직무구조 합리화를 위해 복수직급제를 도입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범죄 현장 최일선에서 근무한 순경 출신 경찰관이 승진과 보직 배치에서 공정한 기회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아울러 현장 치안력을 강화하기 위한 정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치안 환경은 이전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급변하고 있다"며 "첨단 과학 기술을 활용해 치안 서비스를 혁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윤 대통령은 "그 무엇보다 여러분이 전문가로 성장해서 자긍심과 보람을 느낄 수 있는 경찰이 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보다 과학적이고 전문적인 치안서비스가 국민에게 제공될 수 있도록 여러분에게 앞으로도 충분한 재교육의 기회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특히 "여러분 한 분 한 분이 국민의 삶을 지키고 보호하는 제복입은 영웅임을 잊지 마시길 바란다"며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경찰이 돼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민생 치안의 최일선에서 국민의 생명과 재산, 법질서를 확고하게 지켜달라"며 "저는 여러분을 믿는다"고 덧붙였다.

이날 졸업식에는 신임경찰 제310기 졸업생 2280명과 그 가족 약 9000명이 참석했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과 이채익 국회 행정안전위원장 등도 자리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09/30
  • 금 : 1702.00상승 30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