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올해만 두번 올린다… 빅맥 4600원→4900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맥도날드가 오는 25일부터 메뉴 가격을 인상하기로 했다. 사진은 맥도날드 매장./사진=뉴스1
버거 프랜차이즈 1위인 맥도날드가 가격 인상을 단행한다. 지난 2월에 이어 올해만 두 번째다.

한국맥도날드는 오는 25일부터 메뉴 가격을 조정한다고 지난 19일 밝혔다. 전체 품목 평균 인상률은 4.8%로 메뉴별로 최소 100원에서 최대 400원 인상된다.

주요 인상 메뉴인 '더블 불고기 버거' 단품은 4400원에서 4500원으로 100원 비싸지고 '빅맥' 단품은 4600원에서 4900원으로 300원 오른다.

앞서 맥도날드는 지난 2월 일부 메뉴 가격을 100~300원 인상했다. 원재료 가격과 국제 물류비 상승을 이유로 평균 2.8% 인상을 단행했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원재료 가격, 물류비 등 국내외 제반 비용의 급격한 상승으로 인해 불가피하게 일부 가격 조정을 결정하게 됐다"며 "사회 전반의 경제적 상황을 고려해 인상 폭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연희진
연희진 toyo@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