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연금개혁, 초당적 국민합의 도출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오른쪽)이 연금개혁 보고를 들은 뒤 정치적인 목적을 갖고 할 것이 아니라 초당적인 국민합의를 도출할 것을 주문했다. 윤 대통령이 19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조규홍 보건복지부 1차관으로부터 업무보고를 받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연금개혁 보고를 받고 정치복지가 아닌 초당적이고 초정파적인 국민 합의를 도출하라고 지시했다.

19일 윤 대통령은 보건복지부 업무보고를 받고 "연금개혁 추진은 세밀한 의견수렴과 치밀한 실증자료를 기반으로 초당적·초정파적 국민 합의를 도출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에서 복지부 업무보고를 받은 뒤 이같이 지시했다고 강인선 대변인이 밝혔다.

이날 복지부 업무보고는 오후 3시부터 1시간40분동안 이어졌다. 공석인 복지부 장관을 대신해 조규홍 제1차관과 이기일 제2차관이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정치복지에서 약자복지를 중심으로 가야 한다"며 "표를 얻기 위한 수단이 아닌 집단적으로 목소리를 내기 어려운 진정한 사회적 약자와 취약계층을 제대로 찾아서 두텁게 지원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감염병 대응도 정치방역에서 전문가 의견과 데이터에 근거한 표적 방역, 과학 방역으로 전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건보재정지출 규모를 점검해 필수 의료 서비스에 중점을 둘 것을 언급했다. 또 사회서비스를 확대해 복지와 성장의 선순환,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힘쓸 것을 주문했다.

복지부 차관들은 "양극화 심화, 대내외적 경제위축에 대응하여 사회적 약자와 취약계층의 고통을 완화하고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며 "복지투자 혁신을 이루고 복지의 지속가능성도 제고하겠다"고 보고했다.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