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슨스 IPC 위원장, 장애인체육회와 이천선수촌 격려 방문(종합)

오후엔 한국교원대 방문해 협력 방안 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앤드류 파슨스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위원장이 19일 이천선수촌을 방문해 대한장애인체육회 관계자 및 양궁 국가대표 선수단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앤드류 파슨스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위원장이 19일 이천선수촌을 방문해 대한장애인체육회 관계자 및 양궁 국가대표 선수단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앤드류 파슨스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위원장이 19일 대한장애인체육회(KPC)와 이천선수촌을 방문했다.

파슨스 위원장은 서울에 소재한 KPC 사무처를 찾아 장애인체육 행정 조직과 관련 부서를 둘러보며 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파슨스 위원장은 KPC의 정진완 회장과 김성일 고문, 정재준 IPC 집행위원 등을 만나 개발도상국에 대한 장애인스포츠 지원프로그램을 확대할 것을 논의했다.

정 회장은 "향후 IPC와의 협력을 통해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전 세계 장애인체육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파슨스 위원장은 장애인스포츠의 산실로 불리는 경기도 이천선수촌으로 이동해 훈련 중인 국가대표 선수들을 만났다.

파슨스 위원장은 종합체육동 내 종목별 훈련장과 생활관, 식당 등을 돌아보는 등 우리나라 장애인 국가대표 시설을 직접 확인했다.

파슨스 위원장은 "패럴림픽 무브먼트 운동의 중심지인 대한민국에 오게 돼 매우 기쁘다"며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추진하고 있는 스포츠를 통한 포용이 한국과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에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앤드류 파슨스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위원장이 19일 한국교원대학교를 방문해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앤드류 파슨스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위원장이 19일 한국교원대학교를 방문해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파슨스 위원장은 이날 오후 충북 청주시 소재 한국교원대를 방문해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 설립과 학교 운영 및 상호 협력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지난해 5월 '국립대학 부설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 설립 사업' 공모에 선정된 한국교원대는 오는 2026년 3월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를 신설할 예정이다.

김종우 한국교원대 총장은 파슨스 위원장에게 한국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가 'IPC 지정 글로벌 교육기관'으로 지정 가능한지 문의하면서 개교 시 참석을 요청했다.

이에 파슨스 위원장은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가 설립된다면 전 세계 최초"라면서 "설립 과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일정을 맞춰 다시 방문하겠다"고 관심을 표했다.

또 "대학교 내 부설 유치원부터 초중고교까지 특수학교가 생기는 것은 통합사회 실현을 위한 좋은 사례가 될 것이며 IPC도 양 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해 학교 건립을 돕겠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