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부터 박지선까지…'부코페' 웃음 남기고 떠난 이들 기렸다 [N현장]

19일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 전경 ⓒ 뉴스1 안태현 기자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 전경 ⓒ 뉴스1 안태현 기자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 전경 ⓒ 뉴스1 안태현 기자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 전경 ⓒ 뉴스1 안태현 기자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측이 먼저 세상을 떠난 코미디언들을 추모했다.

19일 오후 7시 부산 해운대구에 위치한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는 송은이의 사회 아래 '제10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의 개막식이 열렸다.

이날 개막식의 갈라쇼에서는 참가 공연팀의 다양한 공연들이 선보여진 가운데, 많은 대중들에게 큰 웃음을 주고 세상을 떠난 코미디언들을 기리는 추모 영상이 상영됐다.

고(故) 송해를 비롯해 허참, 박지선 등 먼저 세상을 떠난 이들의 모습이 스크린을 가득 채우면서 감동을 안겼다. 이에 부코페 측은 "선배님들 하늘에서 부산바다를 지켜봐주세요"라며 "저희들은 전세계를 웃음바다로 만들기 위해 더 노력하겠습니다"라는 편지를 띄우기도.

특히 송은이는 "나 역시 마찬가지로 영상을 보면서 먼저 떠난 이들이 보고싶다고 생각한다"라며 "아마 이분들은 이 시간에도 그냥 많이 웃으시면 됐다고 말 하실 분들이다, 저 역시 노력해서 웃음을 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얘기하면서 이들에 대한 존경심을 전했다.

한편 이날 개막식에는 김준호 집행위원장, 최대웅 부위원장, 이병진 부산광역시 행정 부시장, 조광식 부위원장을 비롯해 김대희 이사, 성하묵 이사, 박준호 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외에도 엄영수 (사)대한민국코미디언협회장, 김학래, 지영옥, '숏박스', '코미디 올스타스' '수퍼스타코리아' '옹알스' '가베즈' '댄디맨' '버블온서커스' 등 다수의 공연팀이 자리를 빛냈다.

지난 2013년 처음 개막해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부코페'는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오는 28일까지 열흘간의 일정을 시작한다. 14개국 76개 팀이 참가하는 이번 '부코페'는 부산 전역에서 진행되는 오프라인 공연을 비롯해 메타버스를 활용한 온라인 공연, 안면인식 기술을 적용한 '개그페이' 등 다양한 형태의 공연을 진행하면서 부산을 찾은 관객들에게 다채로운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02.00상승 30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