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블랙핑크"… 선공개곡 아이튠즈 69개국서 1위 '싹쓸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의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이 글로벌 주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사진=YG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의 정규 2집 선공개곡 'Pink Venom'이 글로벌 주요 차트를 강타했다.

20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현지시각) 발매된 블랙핑크의 'Pink Venom'이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송 차트 정상에 올랐다. 북남미,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4개 대륙서 고른 인기 분포를 나타내며 총 69개 지역 1위를 차지한 결과다.

국내 음원 차트도 휩쓸었다. 'Pink Venom'은 공개되자마자 벅스, 바이브, 지니 1위로 직행했다. 24시간 이용량과 실시간 이용자수 합산 집계 방식으로 바뀐 멜론 톱100에서는 1시간 만에 3위로 진입해 순위를 높여가고 있어 차트 '올킬' 청신호를 켰다.

특히 뮤직비디오가 폭발적인 인기다. 공개 15시간여 만에 7000만 뷰를 돌파했다. 이는 블랙핑크의 메가 히트곡이자 현재 K팝 걸그룹 뮤직비디오 1억뷰 최단 기록(32시간)인 'How You Like That' 보다 빠른 추이다.

빌보드, 롤링스톤, 피치포크, NME, SCMP, 타임즈 등 유력 외신은 블랙핑크의 컴백과 역대 기록들을 되짚으며 향후 이들의 행보에 큰 기대감을 표하고 있다. 미국 빌보드는 신곡에서 블랙핑크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느낄 수 있는 점을 극찬했고 NME는 "블랙핑크가 세계 정복에 나섰다"며 "'Pink Venom'은 네 멤버의 개성과 재능을 한데 모은 완벽한 작품"이라고 호평했다.

발매일까지 아직 한달 가까이 남은 블랙핑크의 정규 2집 'BORN PINK' 선주문량도 큰 관심사다. 이 앨범은 예약 판매가 시작된지 일주일 만에 선주문량 150만장을 돌파, K팝 걸그룹 단일 음반 역대 최초·최고·최다 기록을 모두 깰 것으로 보인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