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용도실에 켜둔 촛불이 화마로…양천 아파트 화재 2명 전신화상

화재 발생 집 내부 전소…주민 38명 대피
가재도구 소실 등 재산피해 3400여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양천소방서 제공
양천소방서 제공


(서울=뉴스1) 김규빈 기자 = 서울 양천구 목동의 아파트 단지에서 화재가 발생해 2명이 다치고 주민 38명이 대피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서울 양천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6분쯤 양천구 목동 소재 아파트 8층의 한 세대 다용도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해당 세대 거주자들은 전신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불로 집안 내부는 전소됐다. 가전제품, 가재도구 등도 소실돼 약 340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18대와 인력 50명을 투입해 화재 발생 29분 만인 오후 8시35분쯤 불을 완전히 껐다.

소방당국은 거주자가 다용도실에 촛불을 켜놓고 문을 닫은 상태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에 있다.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5:30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5:30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5:30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5:30 09/27
  • 금 : 1633.40하락 22.215:30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