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주대낮 중국집 창고서 마약 제조… 30대 남성 구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시내 중국집 창고에서 필로폰을 직접 제조해 판매한 30대 남성이 구속됐다./사진=노원경찰서

서울 시내 중국집 창고에서 1년 넘게 필로폰을 직접 제조·판매하고 대마초도 재배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이 구속됐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노원경찰서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구속해 수사하고 있다. A씨는 지난해 4월부터 최근까지 서울 강북구에서 4번에 걸쳐 필로폰을 제조·판매하고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이밖에 경찰은 그가 지인에게 받은 대마 1그루를 재배하고 소지한 것으로 보고 있다.

A씨는 자신이 일하던 중국집 창고에서 이 같은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지난 2월 마약 관련 혐의를 받는 40대 남성을 수사하다가 관련 진술을 확보했고 지난 17일 A씨를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체포 현장에서 필로폰과 대마, 필로폰 제조 도구들을 압수하고 조사를 진행해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5:30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5:30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5:30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5:30 09/27
  • 금 : 1633.40하락 22.215:30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