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도로 8번 처벌받은 30대, 출소 나흘만에 '또'… 징역 3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출소한 지 나흘 만에 절도 행각을 벌인 30대 전과자가 또다시 사회로부터 격리됐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절도죄로 이미 8차례나 처벌을 받고도 출소 나흘 만에 고속버스에서 현금을 훔친 30대가 다시 감옥살이를 하게 됐다.

춘천지법 형사2단독(박진영 부장판사)은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절도죄로 기소된 A씨(37)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월28일 오전 1시5분쯤 춘천의 한 지역에 문이 잠기지 않은 고속버스에 올라 타 운전석 옆 플라스틱 컵 안에 놓인 현금 3만원을 훔쳤다. A씨는 같은 죄로 3년을 복역하고 출소한 지 나흘째 되는 날 또 범죄를 저질렀다.

A씨는 이날 범행을 포함해 지난 6월8일까지 같은 방법으로 총 10차례에 걸쳐 62만9000원을 훔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지난 2007년 절도죄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이후 그는 같은 죄로 총 8번의 처벌 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재판부는 "동종 범죄로 8차례에 걸쳐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있고 동종 범죄로 인한 누범 기간 중에 있음에도 집행 종료 후 4일 만에 또 다시 종전 범행들과 유사한 수법으로 범행을 저지르는 등 죄질이 매우 좋지 않다"고 양형의 이유를 밝혔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93상승 1.6418:03 09/29
  • 코스닥 : 675.07상승 1.218:03 09/29
  • 원달러 : 1438.90하락 118:03 09/29
  • 두바이유 : 84.66상승 0.4118:03 09/29
  • 금 : 1670.00상승 33.818:03 09/29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