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혜, 딸 열성 경련에… "미친 사람처럼 울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지혜가 딸의 갑작스런 열성 경련으로 가슴을 쓸어내린 사연을 전했다./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혜가 한 살 딸 윤슬이의 열성 경련 때문에 병원을 다녀온 근황을 전했다.

한지혜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 윤슬이가 전날 갑작스러운 열병으로 의식을 잃었다고 털어놨다. 한지혜는 "밤새 열이 있어 어제 아침 소아과에 가는데 택시 안에서 순식간에 열성 경련을 일으켰다"며 "윤슬이 눈이 데구르 구르면서 돌아가고 전신이 뻣뻣해지면서 떨다가 입술이 검어지고 팔다리가 늘어지며 의식을 잃었다"고 말했다.

이어 "택시 아저씨한테 미친 사람처럼 빨리 가달라고 울면서 부탁했다. 119에 전화했더니 '평평하게 눕힌 뒤에 고개를 오른쪽으로 돌려 기도를 확보해주라'고 해서 그대로 했다. 이후 다행히 입술 색이 돌아왔다"고 덧붙였다.

그는 "축 늘어져 의식 없는 아기를 안고 병원에 뛰어 들어가니 산소 스프레이로 호흡이 돌아오게 해주셨다"며 "밤새 불덩이인 아이 돌보며 활기차게 노는 상상하며 버텼는데 오늘 새벽6시 해열제 먹고 열이 뚝 떨어졌다. 지금도 다시 생각하니 눈물이 뚝뚝"이라며 긴박했던 상황에 겪은 심경을 털어놨다.

한지혜는 지난 2010년 정혁준 검사와 결혼해 11년 만인 지난해 6월 딸을 출산했다. 최근에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편스토랑'에 딸, 남편과 함께 출연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