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강남 50억' 넘는 집 공개… 천장·벽·화장실도 '올 화이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희철이 SBS 미운 우리새끼에서 자신이 살고 있는 고가의 집을 공개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사진=뉴스1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강남에 소재한 50억원이 넘는 자신의 집을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새끼'에서는 집안 인테리어 공사를 마친 김희철의 집들이가 펼쳐졌다.

이날 김희철은 첫 집들이 손님으로 김종국, 이상민, 김준호, 오민석을 맞이했다. 인테리어가 끝나자마자 친한 형들을 초대한 것.

김희철의 집은 현관부터 새하얀 올 화이트 인테리어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거실, 부엌, 천장, 벽면, 그리고 바닥까지 온통 흰색이었다. 심지어 부엌에 둔 테이블마저 흰색이었다. 인테리어 공사 이전에는 대리석·나무 등을 이용한 바닥과 장식이 있는 집이었다고 한다.

김준호는 "아직 안 칠한 거지?"라고 물었고 김종국은 "집이 왜 이러냐. 광고 스튜디오 아니냐"며 당혹감을 표했다.

김희철은 "깔끔하지?"라며 뿌듯하게 말했다. 하지만 이상민은 "이렇게 온통 하야면 집에 구분이 안 되지 않느냐. 지금 약간 머리가 아프지 않으냐"고 지적했다. 오민석은 "눈이, 눈이…"라며 피로감을 호소했고, 김준호 역시 "미술관 같다"고 말했다.

이상민은 "대리석 바닥을 뜯어내고 타일 바닥을 단 이유는 뭐냐"고 묻자 김희철은 "좋아서. 아무 무늬가 없어서"라고 답했다. 이상민은 "머리카락 하나하나가 다 보인다. 먼지 하나하나가 다 보인다"고 말했다.

이상민은 "희철이가 나중에 결혼할 때 아내가 인테리어 할 거 생각해서 최대한 미니멀하게 화이트 하게 했다고 하는데 너무 하얀색 도화지다"며 우려했다. 그러자 김종국은 "걱정 안 해도 되는 게 얘는 혼자 살 거 같다"고 농담했다.

김희철은 "아니다. 결혼하면 와이프가 꾸미고 싶은 대로 꾸미라고 할 거다. 결혼할 거다. 여기서"라고 반박했다.

한편 김희철은 지난 2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50억원대 빌라형 고급 아파트로 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5월 방송된 '미운 우리새끼'에서는 새 집 인테리어를 구상하는 모습이 전파를 타기도 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7%
  • 83%
  • 코스피 : 2169.29하락 54.5718:03 09/28
  • 코스닥 : 673.87하락 24.2418:03 09/28
  • 원달러 : 1439.90상승 18.418:03 09/28
  • 두바이유 : 84.25하락 0.6418:03 09/28
  • 금 : 1636.20상승 2.818:03 09/28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메타버스 체험하는 김주현 금융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당헌 효력정지 가처분 심문 출석한 '이준석'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