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잘 팔리는 '아이폰14 프로' 생산 늘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 전문 분석가 궈밍치 대만 TF인터내셔널 애널리스트는 19일(현지시각) "애플이 폭스콘 모회사 혼하이에게 아이폰14 기본형 생산 라인을 프로 모델용으로 전환하도록 요구했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애플이 아이폰14 기본 모델 생산을 줄이는 대신 프로 모델 생산량을 10%가량 늘렸다는 분석이 나왔다. 애플은 부품 공급난에 아이폰14 프로·프로맥스를 수요만큼 공급하지 못하고 있다.

애플 전문 분석가 궈밍치 대만 TF인터내셔널 애널리스트는 19일(현지시각) "애플이 폭스콘 모회사 혼하이에게 아이폰14 기본형 생산 라인을 프로 모델용으로 전환하도록 요구했다"고 밝혔다.

그는 "폭스콘이 곧 아이폰14의 조립 라인의 일부를 아이폰14 프로 조립 라인으로 전환할 것이며 이로 인해 아이폰14 프로의 출하량 전망치가 약 10% 가량 늘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이는 2022년 4분기 아이폰 평균 판매가격(ASP)을 개선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애플은 아이폰14 기본형·플러스에 구형 A15 칩셋을 사용했다. 신형 A16 칩셋과 다이내믹 아일랜드 등 신 기능은 프로·프로맥스에만 적용했다. 이에 사전예약에서 상위 모델인 프로·프로맥스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아이폰14 프로 모델은 노치가 사라지고 새로운 다이내믹 아일랜드 기능이 탑재됐다. 4800만 화소 후면 카메라에 올웨이즈온 디스플레이(AOD), 더 빠른 A16 바이오칩 등을 갖췄다.

궈 애널리스트는 "프로·프로맥스가 중국 내 아이폰14 사전예약 85%를 차지하고 있다"며 "기본형과 플러스 예약판매량이 아이폰SE 3세대와 아이폰13 미니보다도 낮다"고 지적한 바 있다.

현재 미국 애플 온라인 스토어에서 아이폰14 프로와 아이폰14 프로 맥스를 주문할 경우 다음달 중순 이후 배송될 예정이라고 한다. 표준 아이폰14 모델은 이보다 배송일이 더 빠르다.

이에 애플이 생산라인을 프로 모델 중심으로 전환하는 데 나선 것이다. 아이폰14 생산라인이 재편되고 시장 수요만큼 프로 모델을 공급하는 데 성공한다면 애플 4분기 실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0.94하락 69.0618:03 09/26
  • 코스닥 : 692.37하락 36.9918:03 09/26
  • 원달러 : 1431.30상승 2218:03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6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6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이창양 "글로벌 에너지 위기...대용량 사용자 중심 요금 조정 불가피"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실외 마스크 전면 해제…'쓰거나 벗거나'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