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현영, 지드래곤과 열애설 원했다?… "직접 기사까지 작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주현영이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사진=유튜브 '걍나와' 캡처
배우 주현영이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과 열애설 기사를 직접 작성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네이버 NOW'를 통해 공개된 라이브 예능 콘텐츠 '걍나와'에 주현영이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주현영은 학창 시절 친한 친구들과 있을 때 유쾌한 면모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에 지드래곤과 열애설이 불거진 상황극을 연출한 적이 있다고.

그는 "학교에서 친한 친구 4명이 있었다"며 "상황극을 정말 많이 했는데 저는 주로 아티스트 (역할)였고 한 친구는 소속사 사장, 나머지 두 친구가 홈페이지 관리자였다"고 전했다.

이어 "제가 당시 지드래곤 선배님을 좋아했다. 그래서 '주현영, 지드래곤과 스캔들 휘말려'라는 느낌의 기사를 직접 썼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진짜 기사처럼 써서 친구들과 공유했다. 철저하게 자기만족이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