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옥택연, 누아르 영화 속 한 장면 같은 강렬한 비주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2PM 멤버 겸 배우 옥택연이 화보를 통해 강렬한 남성미를 발산했다.
사진=싱글즈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최근 영화 '한산: 용의 출현'에 등장해 첫 사극 연기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옥택연의 느낌 있는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옥택연은 누아르 영화의 한 장면처럼 다크한 컬러의 남성미 넘치는 다양한 아웃핏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그가 가진 매력을 여과 없이 보여줬다. 촬영장 스태프들 모두가 우월한 피지컬을 뽐내며 눈빛으로 촬영장의 분위기를 휘어잡는 그의 모습에 감탄을 내뱉었다는 후문이다.
사진=싱글즈
옥택연은 제대 후 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빈센조' '어사와 조이' 그리고 영화 '한산: 용의 출현' '블라인드'에 출연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그는 '한산: 용의 출현' 출연에 대해 "역할을 떠나 꼭 참여하고 싶은 작품이었다"며, "의미 있는 작품의 엔딩 크레딧에 내 이름이 올라갈 수 있다면 무척 영광스럽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지난 16일 첫 방송을 시작한 드라마 '블라인드'에 대해서는 "극의 짜임이 뛰어난 동시에 전개 속도가 시원하다. 장르의 문법을 새롭게 개척하려는 부분이 신선했다"고 설명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연기를 하면서도 놓치기 쉬운 것들을 찾아내고 메울 수 있는 메커니즘을 고민했다. 현장에서도 스태프들과 치열하게 논의하며 답을 찾아 나가며 지금껏 경험하지 못했던 기쁨을 느꼈다"는 그의 말에서 작품을 위해 노력한 과정이 고스란히 전해졌다.

옥택연은 여러 인터뷰에서 '참 좋은 시절'의 강동희를 연기자로서의 자신의 변곡점이 되어준 캐릭터로 꼽아왔다. 그는 "처음으로 내가 연기하길 잘했다고 느끼게 해준 캐릭터"라며 이번에도 그의 '인생 캐릭터'로 강동희를 언급했다. 이와 덧붙여 '빈센조'의 장한석 역시 '끝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었던 캐릭터'라며 "당시에는 굉장한 스트레스로 다가왔는데 배우로서 표현의 범위가 한 단계 성장했다고 느끼게 해준 캐릭터였다"며 치열하게 연기와 배역에 대해 고민하는 배우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
사진=싱글즈
한편, 옥택연이 출연한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 '블라인드'는 지난 16일부터 tvN에서 방영을 시작해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7.49상승 16.4112:23 12/09
  • 코스닥 : 720.26상승 7.7412:23 12/09
  • 원달러 : 1306.60하락 11.412:23 12/09
  • 두바이유 : 73.09하락 1.7612:23 12/09
  • 금 : 1801.50상승 3.512:23 12/09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