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지,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2R '단독 선두'… "코스 레코드 경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수지(26)가 대회 코스 레코드를 세우며 공동 37위에서 단독 선두로 뛰어올랐다.

김수지는 24일 충북 청주에 위치한 세레니티CC(파72·6712야드)에서 열린 KLPGA투어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에서 이 대회 코스 레코드인 9언더파 63타를 기록하며 중간 합계 9언더파 135타로 1위에 올랐다.

전날 이븐파를 기록해 공동 37위로 2라운드 경기에 나선 김수지는 전반에 5개 버디를 기록한데 이어 후반에도 보기 1개 버디 5개를 몰아치며 9타를 줄였다. 김수지는 지난해 이예원이 이 코스에서 세운 8언더파 64타 기록을 갈아치우며 부상으로 500만원을 받게 됐다.

2017년 KLPGA 정규투어에 입성한 김수지는 지난해 9월 데뷔 4년만에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에서 첫 승을 기록한 데 이어 10월에는 메이저대회인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2승을 거뒀다. 오는 25일 마지막 라운드에서 올 시즌 첫 승이자 통산 3승에 도전한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1.08하락 11.7318:03 12/08
  • 코스닥 : 712.52하락 5.6218:03 12/08
  • 원달러 : 1318.00하락 3.718:03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8:03 12/08
  • 금 : 1801.50상승 3.518:03 12/08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