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건보공단 직원 46억 횡령 사건 '특별 합동감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복지부가 2주 동안 건보공단에 대한 특별 감사를 진행한다. 사진은 세종정부청사 복지부 전경. /사진=뉴스1
보건복지부(복지부)는 직원의 대형 횡령 사건이 발생한 국민건강보험공단(건보공단)에 대해 특별 감사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복지부는 감사과, 보험정책과, 정보화담당관 등 관련 부서로 구성된 합동 감사반을 건보공단에 파견해 10월7일까지 2주 동안 특별감사를 실시한다.

복지부는 "이번 횡령사건의 심각성을 고려해 특별감사를 통해 한 점의 의혹도 없도록 철저히 살펴보겠다"며 "건강보험재정관리 현황과 요양급여 비용 지급 시스템 운영 전반에 대한 현황을 집중 점검해 제도 개선안을 마련하겠다"고 설명했다.

건보공단 재정관리실 채권관리 담당 직원 A씨는 지난 4월부터 6개월 동안 약 46억원을 횡령한 뒤 해외로 출국했다. 채권자의 계좌정보를 조작해 본인 계좌로 입금하는 방식으로 채권압류로 지급 보류된 진료비용을 횡령한 것으로 알려졌다.

건보공단은 지난 23일 A씨의 약 46억원 추정 횡령 사실을 확인해 경찰에 형사 고발했다.


 

김윤섭
김윤섭 angks67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윤섭 기자입니다. 열심히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2.53상승 39.1418:03 11/30
  • 코스닥 : 729.54상승 218:03 11/30
  • 원달러 : 1318.80하락 7.818:03 11/30
  • 두바이유 : 80.96상승 4.2818:03 11/30
  • 금 : 1763.70상승 8.418:03 11/30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관련 업체 방문한 국토부 원희룡
  • [머니S포토] 전국 덮친 한파…'종일 영하권'
  • [머니S포토] 전국 일대 한파경보 내려진 가운데...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