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동맹 中·印, 유엔서 우크라 전쟁 종식 위한 평화 회담 촉구

中외교 "우크라 사태 평화적 해결 위해 모든 노력 지지"
印외무 "우크라 분쟁 해결, 대화·외교를 유일한 탈출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장관)이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9.24 ⓒ AFP=뉴스1 ⓒ News1 정윤미 기자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장관)이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9.24 ⓒ AFP=뉴스1 ⓒ News1 정윤미 기자


(서울=뉴스1) 정윤미 기자 = 우크라이나 전쟁이 핵 위협으로까지 고조되면서 개전 이래 러시아의 오랜 동맹국인 중국과 인도가 24일(현지시간) 유엔에서 우크라이나 전쟁 종식을 위한 평화 협상을 요구했다.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왕이 중국 외교부장(장관)은 이날 유엔총회 연설에서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모두에게 위기가 확산되지 않도록 하고 개발도상국에 그 영향이 미치지 않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

왕 부장은 "중국은 우크라이나 사태의 평화적 해결에 도움이 되는 모든 노력을 지지한다"며 "가장 시급한 우선순위는 평화를 위한 회담을 촉진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본적인 해결책은 모든 당사자의 합법적인 안보 문제를 해결하고 균형 있고 효과적이며 지속 가능한 안보 양식을 구축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수브라마니안 자이샹카르 인도 외무장관 역시 이날 총회에서 "우크라이나 분쟁이 지속 격화되면서 우리는 우리가 누구의 편인지에 대한 질문을 종종 받는다"고 운을 뗐다.

자이샹카르 장관은 "우리 대답은 매번 솔직하고 정직하다"며 "인도는 평화의 편에 서 있으며 그곳에 확고히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화와 외교를 유일한 탈출구로 요구하는 편에 서 있다"고 강조했다.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에서 수브라마니안 자이샹카르 인도 외무부 장관이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9.24 ⓒ AFP=뉴스1 ⓒ News1 정윤미 기자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총회에서 수브라마니안 자이샹카르 인도 외무부 장관이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9.24 ⓒ AFP=뉴스1 ⓒ News1 정윤미 기자




 

  • 0%
  • 0%
  • 코스피 : 2371.08하락 11.7318:03 12/08
  • 코스닥 : 712.52하락 5.6218:03 12/08
  • 원달러 : 1318.00하락 3.718:03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8:03 12/08
  • 금 : 1798.00상승 15.618:03 12/08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