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랫동안 침묵" 美 배우 콘스탄스 우, 드라마 제작자 성추행 토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배우 콘스탄스 우 ⓒ 로이터=뉴스1
미국 배우 콘스탄스 우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미국 배우 콘스탄스 우(40)가 TV 시리즈 '프레시 오프 더 보트'의 프로듀서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23일(현지시간) 콘스탄스 우는 뉴욕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2015년부터 2020년까지 방송된 '프레시 오프 더 보트' 촬영 당시 한 프로듀서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밝혔다.

콘스탄스 우는 회고록 '메이킹 어 신'에서, '프레시 오프 보트'의 한 프로듀서가 자신의 신체를 부적절하게 만진 사례에 대해 털어놨다. 그는 자신이 아직 신인이었을 때, 이러한 일들이 벌어졌으며 경력을 쌓고 나서는 이런 행동들에 대해 거절하는 것이 쉬워졌다라고 얘기했다.

이에 대해 콘스탄스 우는 "TV 시리즈의 두 시즌 동안 받은 성희롱과 협박에 대해 정말 오랫동안 침묵하고 있었다"라며 "이제는 직장을 잃는 것이 더 이상 두렵지 않기 때문에 이 제작자의 추행과 협박에 대해서도 '아니오'라고 말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하기도.

한편 '프레시 오프 더 보트'는 아시아계 미국인 가정의 이야기를 다룬 시트콤이다. 지난 2015년 처음 방송돼 2020년까지 6개의 시즌으로 제작됐다.

콘스탄스 우는 '프레시 오프 더 보트'로 큰 주목을 받았으며, 이후 영화 '크레이지 리치 아시안'에서 레이첼 추로 출연하면서 활발히 활동을 이어왔다.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