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왕이, 유엔 사무총장 만나 미국 겨냥 "일부 강대국 사리사욕 추구"

"우크라 사태 핵심 입장은 중재와 대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왕이
왕이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만나 미국을 겨냥해 "일부 강대국이 사리사욕을 추구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25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왕 부장은 지난 23일 미국 뉴욕에서 구테흐스 사무총장과 만났다. 이 자리에서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세계가 변화와 혼란으로 가득차 있다"는 왕 부장의 말에 공감하며 "국제협력 강화를 기대한다"고 했다.

왕 부장은 "중국은 대국, 특히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은 국제법을 준수하고 유엔의 권위를 수호하며 진정한 다자주의를 실천해야 한다"며 "하지만 일부 대국은 사리사욕을 추구하며 다자주의를 명분으로 일방주의를 실행하고 이른바 규칙을 수호한다는 깃발 아래 도처에서 소그룹을 만들고 있다"고 비판했다.

왕 부장은 직접적으로 미국을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사실상 미국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왕 부장은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해 "중국의 핵심 입장은 중재와 대화를 권유하는 것"이라며 "평화의 편에 서서 우리의 방식으로 건설적인 작용을 발휘할 것"이라고 했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중국은 오랫동안 다자주의를 지지하고 국제협력과 지속 가능한 발전을 촉진하는 방면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며 개발금융, 기후변화 대응, 전염병 퇴치 등 개발도상국의 이익이 걸린 문제에서 중국과 협력을 강화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 0%
  • 0%
  • 코스피 : 2371.08하락 11.7318:03 12/08
  • 코스닥 : 712.52하락 5.6218:03 12/08
  • 원달러 : 1318.00하락 3.718:03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8:03 12/08
  • 금 : 1798.00상승 15.618:03 12/08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