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좀 그만 먹어라"… '음주운전' 곽도원, 차기작 어쩌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곽도원(48·본명 곽병규)이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됐다. 사진은 지난 2020년 7월23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감독 양우석) 언론 시사회에 참석한 배우 곽도원. /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곽도원이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차기작 개봉과 촬영이 줄줄이 남은 그는 업계에 최악의 민폐를 끼치게 됐다.

곽도원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5일 공식 입장문을 내고 "깊은 사죄의 말씀 드린다"며 "이유 불문 곽도원과 소속사는 책임을 통감한다. 곽도원을 지켜봐 주신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전했다.

곽도원은 영화 '소방관', 티빙 웹드라마 '빌런즈' 출연을 앞두고 있다. 특히 '소방관'은 이미 촬영을 마친 상황이다. 소속사 측은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 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제주 서부경찰서는 이날 곽도원을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했다. 곽씨는 이날 오전 5시쯤 술에 취해 제주도 한림읍 금능리에서 애월읍으로 차를 몰았다. 이동 거리는 약 10㎞거리로 파악된다. 경찰은 운전자가 술에 취한 것 같다는 시민 신고를 받고 출동해 곽씨를 붙잡았다. 곽씨는 음주 측정에 순순히 응했다.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0.08%)를 훨씬 웃돌았다고 전해졌다.

곽도원은 과거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 영화 '국제수사' 홍보차 출연해 의미심장한 발언을 한 바 있다. 그는 '인간 곽병규로서 바라는 점'에 대해 "담배 좀 끊고 술 좀 그만 먹어라. 술 없으면 못 사니 큰일이다. 건강관리 하고 살도 빼고. 병규야 너 어쩌려고 그러냐. 담배 좀 줄여라"고 스스로를 질책한 바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0%
  • 6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