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가혹행위'… 후임병 성추행한 20대, 집행유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 복무 시절 후임병을 성추행하는 가혹행위를 일삼은 20대 남성이 재판에 넘겨져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군 복무 시절 후임병을 성추행하는 등의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26일 광주지법 제12형사부(부장판사 김혜선)는 군인 강제추행과 직무수행 중인 군인 등에 대한 상해 혐의로 기소된 A씨(23)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성폭력 치료 강의 40시간 수강도 명령했다. 이날 뉴시스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1월29일 한 군 부대 생활관과 취사병 휴게실에서 3차례에 걸쳐 후임병 B씨를 강제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조사 결과 A씨는 B씨를 성추행했다. 뿐만 아니라 4차례에 걸쳐 B씨의 쇄골·허벅지 부위를 누르는 등 B씨에 상해를 입힌 혐의로도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를 여러 차례 강제 추행해 상해를 입혀 육체적·정신적인 고통을 끼쳤다"면서 "다만 피고인이 피해자와 합의한 점과 피해자의 지휘관과 동료들의 탄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441.44상승 8.0509:45 11/30
  • 코스닥 : 726.84하락 0.709:45 11/30
  • 원달러 : 1325.70하락 0.909:45 11/30
  • 두바이유 : 80.96상승 4.2809:45 11/30
  • 금 : 1748.40상승 8.109:45 11/30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