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티플랙스, 니켈 '제2 요소수' 사태 우려… 가격 상승 전망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기차 배터리에 들어가는 '니켈' 비축량이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티플랙스의 주가가 강세다.

26일 오전 9시8분 현재 티플랙스는 전 거래일 대비 620원(14.17%) 오른 4995원에 거래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한국은 배터리 수출 강국이지만 배터리 핵심 소재인 니켈 정제 제품의 중국 수입 의존도는 거의 100%다. 공급망 갈등 등으로 중국에서 수입이 끊기면 요소수 사태처럼 큰 타격을 입을 수 있다고 우려한다.

정부는 니켈을 '비축대상물자'로 지정해 하루 평균 사용량의 60일 치를 저장하도록 정해놨지만, 조달청이 비축 중인 니켈양이 목표치의 70.8%밖에 안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입이 끊겼을 경우 두 달도 버티기 어려울 수 있다는 뜻이다.

티플랙스는 국내 1위 스테인리스 봉강 기업으로 니켈 가격이 상승하면 스테인리스 판가가 오르면서 영업이익률이 개선된다. 이에 이번 소식에 수혜주로 부각되면서 티플랙스의 주가가 상승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15.20상승 55.318:03 12/02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