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오후 9시까지 8558명 확진… 1주 전보다 1177명 줄어(종합)

주말 효과 상쇄돼 전날보다는 3.6배 늘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송파구 보건소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2022.9.26/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 송파구 보건소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2022.9.26/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서울에서 26일 오후 9시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8558명 발생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6730명에서 3시간 사이 1828명 추가된 것이다.

1주일 전인 지난 19일 오후 9시 기준 9735명과 비교했을 땐 1177명 줄었다. 그러나 주말 효과가 사라지면서 전날 같은 시간 2335명보다 3.6배로 늘었다.

서울의 하루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지난 15일(9224명) 이후 11일째 1만명을 밑돌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387.61상승 16.5315:25 12/09
  • 코스닥 : 718.85상승 6.3315:25 12/09
  • 원달러 : 1301.60하락 16.415:25 12/09
  • 두바이유 : 73.09하락 1.7615:25 12/09
  • 금 : 1801.50상승 3.515:25 12/09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 [머니S포토] '선생님과 함께 수능 성적 확인'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한국 찾은 아바타2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