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는 못했지만…'첫 소집' 황선홍호의 자신감 "앞으로 더 좋아질 것"

'조현택 동점골' 한국, 우즈벡과 1-1 무승부
오현규 "비겼지만 잘 싸웠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6일 오후 경기 화성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올림픽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에서 오현규가 드리블 돌파를 하고 있다. 2022.9.26/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 화성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올림픽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에서 오현규가 드리블 돌파를 하고 있다. 2022.9.26/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화성=뉴스1) 김도용 기자 = 우즈베키스탄과의 2연전에서 비록 승리는 없었지만 올림픽 대표팀은 앞으로 더욱 발전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보였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26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과의 평가전에서 1-1 무승부를 거뒀다. 후반 4분 먼저 선제골을 내줬지만 조현택의 프리킥 동점골로 비겼다.

이로써 한국은 비공식 연습 경기를 포함, 9월 소집 기간에 우즈베키스탄과 2경기를 치러 모두 무승부를 기록했다.

우즈베키스탄은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는 등 최근 연령별 대표팀을 중심으로 좋은 성과를 내는 팀이다. 이번에 방한한 우즈베키스탄 대표팀은 2024 파리 올림픽을 겨냥한 팀이기도 하다.

한국은 쉽지 않은 상대에게 2경기에서 모두 선제골을 허용하고도 동점골을 기록하며 무승부를 거뒀고, 이를 통해 자신감을 얻었다.

이날 황선홍호 최전방에서 90분 동안 종횡무진 활약한 오현규(수원)는 "지난 23일 비공식 연습경기에서 우즈베키스탄의 경기 템포가 빨라서 대처하는 것이 힘들었다. 한 번 경험했기 때문에 이번에 더 강하게 부딪치면서 밀리지 않으려고 했다. 비록 비겼지만 잘 싸웠다"고 말했다.

오현규는 우즈베키스탄과의 비공식 연습 경기에서 상대 수비의 팔꿈치에 맞아 눈이 멍든 채로 이날 경기를 치렀다. 앞서 거친 파울을 당했음에도 오현규는 상대와의 경합에 적극적으로 임했다.

오현규는 "개인적으로 우즈베키스탄 수비수들과의 개인 경합에서 자신이 있었다. 골은 넣지 못했지만 역습과 공중볼 경합 등에서 밀리지 않으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이어 "2경기를 치르면서 경기력이 많이 좋아졌다. 앞으로도 더 좋아질 것"이라며 "개인 기량보다 팀적으로 조직력을 다듬는 과정이다. 후반에 특히 경기력이 더 좋아진 만큼 다음에는 우즈베키스탄을 만나면 승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6일 오후 경기 화성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올림픽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에서 고영준이 돌파하고 있다. 2022.9.26/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26일 오후 경기 화성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올림픽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에서 고영준이 돌파하고 있다. 2022.9.26/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오현규와 함께 공격을 책임지며 적극적으로 슈팅을 시도한 고영준(포항) 역시 희망을 찾았다.

고영준은 "우즈베키스탄이 강팀인데, 처음 모여서 좋은 경기를 했다. 긍정적으로 생각한다"며 "경기를 치르면서 좋아진 만큼 좋은 기억을 가지고 돌아가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367.94하락 14.8712:27 12/08
  • 코스닥 : 715.83하락 2.3112:27 12/08
  • 원달러 : 1320.00하락 1.712:27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2:27 12/08
  • 금 : 1798.00상승 15.612:27 12/08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