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우리은행, 6년 연속 원/위안 직거래 우수기관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우리은행 본점 전경./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중국 현지법인(중국우리은행)이 중국인민은행 산하 외환거래센터(CFETS)에서 주관한 '2021년 은행간 외환시장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CFETS에서는 중국 내 은행간 외환시장의 건전한 발전을 장려하기 위해 총 757개 회원사를 대상으로 매년 우수기관을 심사해 발표하고 있다. 중국우리은행은 '원/위안 직거래 우수 시장조성자'부문에서 6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시장조성자는 인민은행에서 은행간 시장의 환율고시 권한을 부여받아 시장 유동성 공급을 수행하는 은행을 말한다. 중국내 원/위안 직거래시장은 2016년 개설돼 현재 15개 은행이 시장조성자 자격을 보유 중이다. 중국우리은행은 은행간 네트워크를 활용한 마케팅으로 9억달러 이상 거래량을 차지하며 해당 시장을 38% 점유하고 있다.

중국우리은행은 2007년 법인 설립 후 북경·상해·천진·소주·심천 등 중국 주요 지역 총 22개의 네트워크에서 600여명의 직원이 근무 중이다. 중국우리은행은 최근 중국 전자상거래 업계 2위인 '징동'과의 업무제휴를 통해 플랫폼 기반 개인 고객 비대면 대출상품을 출시하는 등 현지화 영업 기반을 확대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경쟁이 치열한 중국 내 외환시장에서 한국계 은행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당행의 강점을 살린 영업 기회 발굴과 디지털 기반 사업 확대 등을 통해 현지화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5:32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5:32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5:32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5:32 11/29
  • 금 : 1740.30하락 13.715:32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