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홈페이지 새 단장… 고객에 '지속가능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 초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아가 공식 홈페이지를 새 단장 했다. /사진=기아
기아가 공식 홈페이지를 전면 개편해 선보였다.

27일 기아에 따르면 이번 홈페이지 개편은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새로운 브랜드 정체성을 반영했다.

고객의 편리한 차량 구매를 지원하고 고객이 손쉽게 제품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돕는 다양한 편의 기능을 제고하는데 중점을 뒀다.

기아는 홈페이지 전반에 걸쳐 ▲간단하고 직관적인 신규 디자인 적용 ▲신속·정확한 커머스 사용자경험(UX) 구현 ▲쉽고 상세한 차량 정보 제공 등에 힘썼다.

화면 및 메뉴 구성을 단순화해 고객의 접근 편의성을 강화하고 홈페이지 내 최적화된 페이지 연동으로 직관적인 디자인을 완성했다.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시한다는 비전 아래 고객에게 혁신적인 제품과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홈페이지 곳곳에 반영했다.

고객이 빠르게 제품을 탐색하고 상세한 차량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구매 카테고리 내 견적 내기, 구매상담 신청 등 편의 버튼을 최적화 배치했다. 이달의 구매혜택, 모델 비교 등 고객이 자주 사용하는 핵심 기능도 추가했다.

개편된 홈페이지는 판매통계를 기반으로 한 차량 추천 및 제안을 통해 고객이 신속하고 정확하게 차량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베스트 기아(Best Kia) 탭에서는 최근 출시, 연비 효율, 적재 공간, 안전성 등 네 가지 카테고리 별 상위 순위에 오른 톱5 차량 정보를 최다 판매 트림과 옵션, 색상 조합으로 제시한다.

고객은 해당 정보를 기반으로 손쉽게 견적 내기를 해볼 수 있고 트림, 옵션, 컬러 등 선택사항을 변경한 개인 맞춤형 견적도 진행할 수 있다.

이달의 구매혜택을 통해 차종별 할부 혜택이 적용된 월 할부금 기준 차량 가격을 알 수 있어 예산 범위를 고려해 적합한 차량을 선택하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기아는 고객이 선택한 트림, 내·외장 색상, 옵션을 기반으로 3D 및 2D 모델링 차량 콘텐츠를 제공한다. 3D의 경우 니로, 2D의 경우 니로 EV, K8을 우선 지원하며 앞으로 순차적으로 적용 차량을 확대할 방침이다.

기아는 이번 홈페이지 개편에서 상세 모델 검색, 경쟁 모델 비교, 사양 설명서, 카탈로그&가격표 등 관련 정보를 별도 메뉴 구성이 아닌 차량 메뉴 하단에 배치해 고객의 정보 접근성을 한층 강화했다.

어려운 자동차 용어를 고객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가격표에 표기된 모든 사양에 대한 이미지 및 설명을 게재한 가격표 연동 사양설명서도 제공한다.

이전에 영업망 안내와 전시차 조회가 별도의 메뉴로 나눠져 있던 것을 지점·대리점 정보, 영업담당, 전시차량, 시승센터, 출고센터를 통합 배치해 판매 네트워크에 대한 고객 접근이 용이하도록 개편했다.

기아 관계자는 "홈페이지 개편은 고객 친화적 플랫폼으로의 변화를 통해 고객의 차량 구매를 지원하고 고객이 빠르고 정확하게 제품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한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차량 구매 전 유용한 정보 탐색의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