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역에서 면접 보세요"… '화상면접공간' 12월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12월 서울 지하철 역사 3곳에 '화상면접 전문공간'이 문을 연다. 사진은 화상면접 전용공간 예시. /사진=서울도로교통공사 제공
서울 지하철 역사 유휴상가에 '화상면접 전문공간'이 생긴다.

27일 서울교통공사는 지난 7월 화상면접 전문공간 사업자를 공모해 에이블제이와 이달 초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기업들의 채용 방식이 화상면접과 인공지능(AI) 면접 등 비대면으로 변화한 데 따른 것이다.

'화상면접 전문공간'은 3개 역사(김포공항역·고려대역·가산디지털단지역)에 입점한다. 내부 공사 등 사업 준비를 마치고 오는 12월쯤 순차적으로 개점한다. 공사는 청년 유동 인구가 많은 역사에 '화상면접 전문공간'이 위치해 비대면 면접 공간을 찾는 취업준비생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앞서 공사는 지난해 5월 국내 최초로 4개 역사(영등포구청역·공덕역·왕십리역·마들역)에 공유사무실(오피스)을 유치한 바 있다. 초기 비용 부담(보증금·중개수수료·인테리어 비용 등)이 없어 창업초기기업(스타트업)·1인 기업 등 창업에 나서는 많은 청년층이 이용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23:59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23:59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23:59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23:59 12/02
  • 금 : 1809.60하락 5.623:59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