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아이폰 선물까지?… 어마어마한 플렉스 면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매니저에게 아이폰을 선물했다. /사진=인스타그램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의 통 큰 면모가 화제다.

블랙핑크의 매니저는 지난 26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이폰14 프로 맥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제니의 인스타그램을 태그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제니가 매니저에게 선물한 아이폰의 모습이 담겼다.

제니는 평소 스태프들에게 고가의 선물을 자주 하는 것으로 알려져 "주변 사람들을 잘 챙긴다"라는 평을 들어왔다.

이를 본 누리꾼은 "버는 만큼 쓰는 제니" "아이폰을 선물로 줄 만큼 매니저를 소중히 생각하는 게 느껴져서 감동이다" "주변 사람들을 알뜰히 챙기는 마음씨가 예쁘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제니가 속한 블랙핑크는 지난 16일 정규 2집 'BORN PINK'로 컴백해 K팝 걸그룹 최초로 빌보드 차트 1위에 올랐다. 거침없는 행보를 펼치고 있는 블랙핑크에 K-POP 팬들뿐만 아니라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