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하는 것 같아"… 돈스파이크, 손놀림 수상쩍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차례 마약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는 작곡가 겸 프로듀서는 돈스파이크로 확인됐다./사진=JTBC 방송캡처
유명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본명 김민수)가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가운데 과거 행적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2018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착하게 살자'에 출연했을 당시 출연진들을 위해 믹스커피에서 설탕과 프림을 분리하는 모습을 보여준 것이 재조명되고 있다.

당시 방송에서 돈스파이크는 언더커버로 제소자 역할을 하고 있는 박사장을 위해 블랙커피 제조에 나섰다. 돈스파이크는 커피믹스, A4 용지 두 장으로 커피믹스의 '커피 알갱이'만 채로 걸러 모아 블랙커피 제조에 돌입했다.

그는 섬세한 손기술로 설탕 입자를 걸러내면서 블랙커피를 만들어냈다. 이를 본 김진우는 "냄새는 완전 아메리카노"라고 극찬했다.

이때 제작진은 커피 가루를 갈고 있는 돈스파이크의 모습에 "오해받기 좋은 얼굴", "은밀한 손놀림", "커피가루가 이상하게 보이는 신기한 현상", "뭔가 수상쩍어 보이는 건 사실"이라는 장난스러운 자막을 붙여 눈길을 끌었다. 김종민은 그 모습을 보고 "뭔가 제조하는 것처럼 보인다"고 평한 바 있다.

앞서 서울 노원경찰서는 지난 26일 저녁 8시쯤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마약류 관리에 관한 위반 혐의로 돈스파이크를 체포했다. 경찰은 이달 초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된 다른 피의자를 조사하던 중 돈스파이크도 마약을 투약했다는 진술을 확보했고 체포영장을 발부받았다.

경찰의 출동 당시 현장에서 마약이 발견됐고, 돈스파이크에 대한 간이 시약 검사 결과 마약류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마약 정밀 검사를 의뢰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3%
  • 57%
  • 코스피 : 2424.58하락 9.7512:51 12/05
  • 코스닥 : 736.04상승 3.0912:51 12/05
  • 원달러 : 1290.00하락 9.912:51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2:51 12/05
  • 금 : 1809.60하락 5.612:51 12/05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