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마크 "노르트스트림 가스 누출, 고의적 의도로 발생한 사고"

"사고 책임자에 관한 정보는 아직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현지시간) 덴마크 보른홀름 인근에서 덴마크 F-16 전투기가 포착한 노르트스트림 2 가스관 누출 현장. 2022.09.27/뉴스1 ⓒ 로이터=뉴스1 ⓒ News1 김민수 기자
27일(현지시간) 덴마크 보른홀름 인근에서 덴마크 F-16 전투기가 포착한 노르트스트림 2 가스관 누출 현장. 2022.09.27/뉴스1 ⓒ 로이터=뉴스1 ⓒ News1 김민수 기자


(서울=뉴스1) 김민수 기자 = 메테 프레데릭센 덴마크 총리는 27일(현지시간) 최근 발생한 노르트스트림 가스관 누출에 대해 고의적인 의도로 발생했을 수 있다고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프레데릭센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당국의 분명한 의견은 사고가 고의적인 행동으로 발생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댄 요르겐센 덴마크 기후장관은 현재 가스관이 가동 중은 아니지만 누출이 최소 일주일은 지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프레데릭센 총리는 다만 "우리는 아직 이에 대한 책임자에 대해선 정보를 갖고 있지 않다"고 덧붙였다.

앞서 스웨덴은 이날 노르트스트림1 가스관에서 2건의 누출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전날에 덴마크는 노르트스트림2에서 누출이 발생했다고 보고했다.

노르트스트림은 발트해를 통해 독일과 러시아를 직접 잇는 해저 가스관이다. 노르트스트림1이 2012년 10월 운영을 시작했으며, 이어 노르트스트림2가 지난해 준공됐지만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관련 제재로 승인 중단됐다.

특히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서방의 대러 제재에 대응하기 위해 러시아가 가스 공급을 중단하면서 노르트스트림 가스관은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390.44하락 2.7213:10 12/07
  • 코스닥 : 720.38상승 0.9413:10 12/07
  • 원달러 : 1319.90상승 1.113:10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13:10 12/07
  • 금 : 1782.40상승 1.113:10 12/07
  • [머니S포토] 한동훈 "장관 직분 최선 다해…분명 단호하게 말씀드려"
  • [머니S포토] 이재명 "여·야, 화물연대 간 3자 긴급 중재 회담 제안"
  • [머니S포토]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출시…8,550만원부터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김진표 의장·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 [머니S포토] 한동훈 "장관 직분 최선 다해…분명 단호하게 말씀드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