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뷔 "박효신에 바로 전화"…'별밤' DJ 합류기 공개 [RE:TV]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 27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 제공=MBC
사진 제공=MBC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방탄소년단(BTS) 뷔가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합류하게 된 뒷이야기를 고백했다.

지난 27일 오후 10시 5분에 방송된 MBC 표준FM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는 김이나를 대신해 스페셜 DJ를 맡은 박효신, BTS 뷔와 함께했다.

김이나의 휴가 둘째 날, 새로운 스페셜지기로 함께한 뷔가 "저 오늘 여러분이랑 같이 놀아도 돼요?"라며 청취자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앞서 스페셜지기로 먼저 함께한 박효신은 뷔와 함께하는 방송에 더 떨린다고 말하기도.

박효신은 뷔에게 게스트 요청을 하려고 했다고 고백했다. 그러나 뷔가 공연 준비로 바쁠 거로 생각했다고. 이에 뷔가 "제가 너무 하고 싶었다"라고 운을 떼며 스페셜지기로 함께하게 된 뒷이야기를 고백했다.

뷔는 김이나와의 통화 중, 박효신이 스페셜지기로 출격한다는 소식에 곧바로 박효신에게 전화를 걸어 "같이하자"라고 제안했다고. 박효신은 "역시 성격이 시원시원하다"라며 뷔의 평소 성격을 전했다.

김이나, 박효신, 뷔는 음악 이야기로 단기간에 친해졌다고 밝혔다. 이날 박효신과 뷔는 익숙하지 않은 DJ에 어색해하면서도 절친 케미를 뽐내 재미를 더하며 많은 청취자들의 응원과 관심을 받았다.

앞서 '별밤'을 진행하는 김이나는 라디오 진행 후 처음으로 일주일간 휴가를 떠났다. 이에 박효신이 지난 26일부터 오는 10월2일까지 스페셜 DJ를 맡게 됐으며, 여기에 뷔까지 합류해 두 사람이 '별밤' DJ로 나서게 됐다. 뷔는 27일, 28일 이틀간 상암MBC 가든스튜디오에서 박효신과 함께 생방송을 진행한다. 한편, MBC 표준FM '김이나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매일 오후 10시 5분에 방송된다.



 

  • 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8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