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이강인 출전 불발에… "감독님 생각 있었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표팀 주장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이강인(마요르카)에게 몰리는 과도한 관심에 대해 입을 열었다. 사진은 지난 27일 카메룬과의 평가전이 끝나고 경기장을 돌며 팬들에게 인사하는 손흥민. /사진=뉴스1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이강인(마요르카)만을 위한 팀이 되어선 안된다"며 다만 "벤투 감독님의 생각이 있었을 것"이라고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은 지난 2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카메룬을 상대로 2022 카타르월드컵 평가전을 치렀다. 이날 벤투호는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입어 카메룬에 1-0으로 승리했다.

지난 23일 코스타리카전에서도 결장한 이강인의 출전 여부에 많은 축구팬들의 관심이 모였다. 하지만 이날도 이강인은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다. 경기장을 찾은 많은 팬들은 경기 도중 이강인을 연호하는 등 아쉬움을 표했다.

대표팀 주장 손흥민도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이강인의 출전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그는 "이강인은 좋은 선수"라면서 "이강인만을 위한 팀이 되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나 역시 축구팬으로서 이강인이 경기가 나서는 것을 봤으면 좋았겠지만 (벤투) 감독님이 생각이 있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손흥민은 "이강인만 경기에 못 뛴 게 아니다"며 "K리그에서 잘 하고 있는 선수들도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모든 스포트라이트가 이강인에게만 집중되는 것은 팀은 물론 이강인 본인에게도 상처가 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433.39상승 25.1218:01 11/29
  • 코스닥 : 727.54상승 9.6418:01 11/29
  • 원달러 : 1326.60하락 13.618:01 11/29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1 11/29
  • 금 : 1740.30하락 13.718:01 11/29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