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생번트' 김하성, 다저스 상대 4-3 끝내기에 기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희생번트를 통해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사진은 28일(한국시각) LA다저스전에 출전한 김하성(왼쪽). /사진=로이터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희생번트를 성공시켜 팀 승리에 기여했다.

김하성은 28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 파크에서 열린 LA다저스와의 메이저리그(MLB) 홈경기에 1번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그는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김하성의 올 시즌 타율은 0.252에서 0.250으로 소폭 하락했다.

1회말 첫 타석에 나선 김하성은 우익수 뜬공으로 아웃됐다. 선두타자로 나선 3회말에는 3루수 앞 땅볼에 그쳤고 6회말에도 유격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8회말 1사 2루에서는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수비에서는 좋은 모습을 보이다가 경기 막판 다소 흔들렸다. 김하성은 2회초 상대타자 맥스 먼시의 바운드된 타구를 맨손으로 잡아 빠르게 1루로 송구해 타자를 아웃시켰다. 7회초 2사 만루 상황에서도 타석에 들어선 저스틴 터너의 타구를 침착하게 잡고 1루로 송구해 이닝을 종료시켰다.

김하성은 샌디에이고가 3-2로 앞서던 9회초 1사 2루 상황에서는 바운드된 공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해 1·3루 위기를 자초했다. 이후 3루 주자 터너가 조쉬 헤이더의 투구가 포수 위로 빠지자 홈으로 파고들어 동점을 만들었다.

10회말 무사 2루에서는 희생 번트를 대 2루 주자 호세 아조카르를 3루까지 진루시켰다. 이후 호르헤 알파로가 2사 만루 풀카운트 상황에서 볼넷으로 출루해 밀어내기 득점에 성공했다.

이날 승리한 샌디에이고는 86승68패로 내셔널리그 서부지구와 와일드카드 레이스 모두 2위를 내달리는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414.51하락 23.3512:43 11/28
  • 코스닥 : 722.97하락 10.5912:43 11/28
  • 원달러 : 1339.50상승 15.812:4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2:43 11/28
  • 금 : 1754.00상승 8.412:43 11/28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주재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투톱 '정진석·주호영'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