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보는 행운"… 전진♥류이서, 벌써 결혼 2주년 '꿀 뚝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화 멤버 전진의 와이프 류이서가 결혼 2주년을 축하했다. /사진=류이서 인스타그램
신화 멤버 전진과 류이서가 결혼 2주년을 맞았다.

28일 류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 2주년. 여보를 만난 건 네잎 클로버"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전진과 류이서가 한강이 내려다 보이는 레스토랑에서 결혼을 기념하는 모습이 담겼다. 서로 마주보며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두 사람은 꿀이 흐르는 듯한 애정 어린 눈빛으로 바라봐 훈훈함을 자아낸다.

1980년생으로 올해 나이 43세인 전진은 지난 2020년 3세 연하의 승무원 출신 류이서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결혼 직후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을 통해 결혼 생활을 공개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8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