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도발에 안보실장 주재 NSC 상임위…"압도적 대북 억제능력 구축"

尹대통령, 발사 탐지 직후 보고 받아…25일 발사 사흘 만에 또 발사
北, 한미훈련 중 단거리탄도탄 2발…해리스 美부통령 방한 앞 무력시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6월5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북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관련 NSC 상임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6.5/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6월5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북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관련 NSC 상임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6.5/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를 즉시 보고 받았다. 국가안보실은 김성한 실장 주재로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NSC 상임위 참석자들은 현재 동해상에서 한미 연합해상훈련이 진행되고 있고,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 방한이 예정된 상황에서 북한이 지난 25일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이어 재차 도발한 점에 주목하고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지속적으로 위반하고 있는 북한의 도발을 강력 규탄하고, 대한민국 안보에 한 치의 빈틈이 없도록 상시 대비태세를 유지하기로 했다. NSC는 한미 정상 간 합의된 확장억제의 실행력과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NSC는 한미 '을지 자유의 방패' 연합연습(8월22일~9월1일), 확장억제전략협의체(EDSCG) 및 로널드 레이건 항모강습단 방한에 이은 한미 연합해상훈련(9월26~29일) 등 압도적인 연합 대북 억제능력을 지속적으로 구축해 가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는 박진 외교부 장관과 권영세 통일부 장관, 이종섭 국방부 장관, 김규현 국정원장, 김태효 NSC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우리 군은 이날 오후 6시10분에서 6시20분께 북한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탄도미사일(SRBM) 2발을 포착했다.

북한이 이날 발사한 미사일의 비행거리는 약 360㎞, 정점고도는 약 30㎞, 최고속도는 마하6(초속 2.04㎞) 수준으로 탐지됐다.

탐지된 제원상으론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단거리탄도미사일 KN-23이나 '북한판 에이태큼스(ATACMS)' KN-24와 유사해 보인다는 분석이 나온다.



 

  • 0%
  • 0%
  • 코스피 : 2371.08하락 11.7318:03 12/08
  • 코스닥 : 712.52하락 5.6218:03 12/08
  • 원달러 : 1318.00하락 3.718:03 12/08
  • 두바이유 : 74.85하락 3.1218:03 12/08
  • 금 : 1801.50상승 3.518:03 12/08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 [머니S포토] 김영대·박주현·박상우·김우석 '금혼령 파이팅!'
  • [머니S포토] 정부, 철강·석유화학 분야 '업무개시명령'
  • [머니S포토] 회추위 참석하는 조용병·진옥동·임영진…'신한금융 차기 회장은 누구'
  • [머니S포토] 영웅 윤제균 "영화, 뮤지컬과의 차이? 설희 새 넘버와 안중근 과거 추가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