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진 사장의 새로운 미래… 신한카드, '고객 몰입' 비전 선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5일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2022년 하반기 임원 전략워크샵'을 개최한 모습./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창립 15주년을 맞아 새로운 미래상을 설정했다고 29일 밝혔다.

먼저 신한카드는 국문 메시지를 '연결을 통해 최고의 가치를 고객과 함께하는 기업'으로 변경했다.

기존 '연결을 통해 최고의 가치를 만드는 기업' 보다 '고객 몰입'의 의미를 강조하고 신한금융그룹의 '더 쉽고 편안한, 새로운 금융'과 방향성을 같이 했다.

재무지향점은 'MMAX 2025'로 설정했다. 오는 2025년까지 통합멤버십 3500만명, 통합 월간활성이용자수(MAU) 2000만을 달성하고 이를 통해 자산 45조원, 디지털 영업이익기여도 50%를 달성하겠다는 계획이다.

비전을 달성하기 위한 핵심 어젠다는 '더 쉬운 결제', '더 편안한 금융', '더 새로운 플랫폼', '지속 가능한 코어 역량' 등 네 가지로 설정했다.

신한카드는 오는 30일 개최 예정인 창립 15주년 기념식을 통해 새로운 비전을 발표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는 기존 금융회사뿐만 아니라 다른 성장방식을 가진 '디지털 네이티브'와의 새로운 경쟁에서도 승리함으로써 최고의 가치를 고객과 함께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표=신한카드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5.39상승 12.8611:09 12/01
  • 코스닥 : 742.28상승 12.7411:09 12/01
  • 원달러 : 1305.10하락 13.711:09 12/01
  • 두바이유 : 80.44하락 0.5211:09 12/01
  • 금 : 1759.90하락 3.811:09 12/01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서울교통공사 6년만에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역시 다음달 2일 예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관련 업체 방문한 국토부 원희룡
  • [머니S포토] 전국 덮친 한파…'종일 영하권'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김기문 회장 '중소기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